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외교부 “소녀상 문제, 독도와 연계 부적절”

기사승인 2017.01.23  10:15:03

공유
default_news_ad2

- “소녀상은 보편적 인권문제, 독도는 영토 주권 관련 사안”

외교부는 19일 경기도의회의 독도 위안부 소녀상 건립계획과 관련 “소녀상 관련 사안을 성격이 전혀 다른 독도와 연계시키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밝혔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을 통해 “소녀상은 보편적 인권문제로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와 관련된 것이라면, 독도는 우리 영토 주권과 관련된 사안이라는 점에서 두 사안은 서로 성격이 전혀 다르다는 점을 지적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또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신행정부 출범을 하루 앞두고 조 대변인은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의 축하서한은 외교채널을 통해 곧 전달될 예정”이라면서 “서한 전달 후에는 총리실에서 관련 설명이 있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조 대변인은 취임식에 참석하는 정부 인사에 대해서는 “우리 정부를 대표해서 주미대사가 참석할 예정”이라면서 “과거 2009년 1월 오바마 대통령 취임식에도 당시 주미대사가 정부 대표로 참석했다”고 말했다.

한국행정일보 webmaster@et114.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