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넥타이 푼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유연한 조직문화 조성 솔선

기사승인 2022.08.05  10:14:29

공유
default_news_ad2

- 용인특례시, 5일부터 매주 금요일 ‘진·캐주얼데이’ 운영

   
▲ 넥타이 푼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유연한 조직문화 조성 솔선
[한국행정일보]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넥타이를 풀었다.

5일 이 시장은 하늘색 줄무늬 남방에 청바지를 입고 출근했다.

취임 후 줄곧 정장을 입었던 이 시장의 옷차림이 가벼워졌다.

간부 공무원들을 비롯해 용인특례시에서 근무하고 있는 공직자들도 정장 대신 반팔 티셔츠나 남방에 면바지, 청바지를 입고 출근했다.

딱딱한 구두도 벗어던지고 운동화나 로퍼를 신었다.

‘진·캐주얼데이’가 시작된 날, 용인특례시의 아침 출근길 모습이다.

시는 활기찬 직장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이날부터 매주 금요일 진·캐주얼데이를 운영하기로 했다.

진·캐주얼데이에는 공식 행사가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자유롭고 편안한 복장을 착용하면 된다.

체육복이나 찢어진 청바지, 과다한 노출, 슬리퍼 등 공무원의 품위유지와 공직 예절에 어긋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입으면 된다.

또 시는 금요일을 제외한 평일에도 재킷이나 넥타이 착용을 지양하도록 했다.

진·캐주얼데이는 이 시장의 제안에서 시작됐다.

이 시장은 앞서 지난 2일 영상회의 시스템으로 용인시에서 근무하고 있는 7급 이하의 공직자 70여명과 만나 “일상의 작은 여유를 위해 일주일에 하루는 가벼운 옷차림으로 출근하자”고 권했고 직원들도 박수를 보내며 환호했다.

시 관계자는 ”간부 공무원부터 솔선수범해 모든 직원이 자연스럽게 참여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해 나가겠다“며 ”유연하고 개방적인 조직문화를 만드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노재성 노재성 njs@dailypress.co.kr nj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