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 개소

기사승인 2022.08.05  09:24:56

공유
default_news_ad2

- 위기산업 조기 퇴직자·실직자 취업 지원

   
▲ 김해시청
[한국행정일보] 김해시는 5일 오후 3시 관내 자동차, 기계 등 위기산업의 조기 퇴직자와 실직자들의 취업 지원을 위한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개소식에는 홍태용 김해시장을 비롯해 김병규 경남도 경제부지사, 민홍철 국회의원, 최학범 경남도의회 부의장, 최동석 김해시의회 부의장, 이상연 경남경영자총협회 회장, 안충용 한국산업단지공단 김해지사장, 유진우 김해고용복지+센터소장 등이 참석했다.

김해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는 고용노동부와 경남도, 김해, 창원, 사천시가 컨소시엄으로 추진 중인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경남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에 이어 두 번째로 문을 열었다.

김해 지원센터는 부원동우체국 6층에 총 6명의 직원이 상주하며 조기 퇴직자, 실직자들을 위한 초기 심리상담과 1대1 맞춤형 상담으로 취업자의 역량 분석 후 취업 목표를 설정하고 전략적 구직계획을 수립해 집중적으로 취업을 알선한다.

또 취업 디딤돌 프로그램으로 적재·적소에 맞는 이력서 작성과 경력 개발, 진로 결정을 위한 다양한 취업정보를 제공하고 취업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동행면접, 채용박람회 등도 진행한다.

더불어 경남 고용안정 선제대응 지원센터의 채용장려금 사업, 지역고용복지+센터의 취업성공패키지 지원사업 등과 연계해 고용 시너지 창출을 유도하며 올해 지원 목표는 신규 고용 창출 150명, 고용서비스 제공 360명이다.

홍태용 시장은 “센터 개소로 관내 위기산업 조기 퇴직자분들과 실직자분들에게 인생 재도약을 위한 실질적인 재취업을 지원하게 됐다”며 “재취업 의지를 가진 분들이 고용이라는 최종 목적지에 도달할 수 있도록 신규 일자리 발굴과 취업역량강화 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성상수 노재성 njs@dailypress.co.kr ss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