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제주문화예술진흥원, 서울 노원문화재단 교류전 ‘Wave of arts’ 개최

기사승인 2022.08.04  16:06:13

공유
default_news_ad2
   
▲ 제주문화예술진흥원, 서울 노원문화재단 교류전 ‘Wave of arts’ 개최
[한국행정일보]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예술진흥원은 오는 6일부터 17일까지 제3전시실에서 2022 노원문화재단 시각예술 신진작가 제주교류전 ‘Wave of arts’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노원문화재단과 제주문예회관이 우수 문화예술을 상호 교류하기로 협의해 마련됐다.

노원문화재단 시각예술 신진작가 제주교류전 ‘Wave of arts’는 신진작가를 발굴·지원하는 ‘2022 노원문화재단 시각예술 신진작가 지원사업’에 선정된 3명의 작가와 1개 팀의 작품 30여 점이 공개된다.

흙이라는 매개체를 통해 과거와 현재의 이야기를 풀어낸 AUA, 내면의 불안감을 아이들의 눈빛과 표정으로 그려낸 권수경 작가, 창과 창문을 다양한 관점으로 바라보며 그 속에서 느낀 감정과 기억을 그림으로 인상 깊게 표현한 이래 작가, 표현방식에 한계를 두지 않고 주제에 따라 다양한 예술적 탐구를 시도한 최은빈 작가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전시는 누구나 무료 관람할 수 있으며 8월 7일 오후 2시 전시해설이 진행된다.

제주도 우수작가의 문화예술 작품은 오는 10월 14일부터 27일까지 서울 노원구 경춘선숲길 갤러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

부재호 문화예술진흥원장은 “노원문화재단 신진작가와 제주우수작가 교류사업을 통해 작가들의 역량을 제고하고 시각예술분야 기획전을 통해 도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용원 노재성 njs@dailypress.co.kr byw@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