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부산시, 해외환자 나눔의료 등으로 부산의 우수한 의료기술 해외 홍보

기사승인 2022.08.04  07:16:17

공유
default_news_ad2

- 의료관광 활성화 및 외국인환자 유치 확대

   
▲ 부산시, 해외환자 나눔의료 등으로 부산의 우수한 의료기술 해외 홍보
[한국행정일보] 부산시는 지난 7월 말부터 부산지역 의료기관 5곳에서 ‘해외환자 나눔의료’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외환자 나눔의료’는 글로벌 선진 의료 도시 이미지 강화와 해외환자 유치 증대를 위한 의료서비스 해외진출 연계사업으로 부산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알리고 의료관광 홍보를 위해 2015년부터 추진되고 있다.

이 사업은 의료사각지대에 있는 해외환자를 초청해 의료기관에서 입원과 치료를 지원하고 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이 항공료와 체재비를 지원한다.

또, 나눔의료 치료 과정을 촬영해 해외 현지 매체를 통해 대대적으로 홍보한다.

지난해까지 러시아, 몽골, 카자흐스탄, 중국, 부탄 등 9개국 43명의 외국인 환자를 초청해 ‘해외환자 나눔의료’를 진행했다.

올해는 지난 7월 말 김병준레다스흉부외과의원에서 진행한 하지정맥류 재발 치료를 시작으로 동아대학교병원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삼육부산병원 부산대학교병원에서 현지 치료가 어려운 베트남, 몽골 등의 환자들에게 나눔의료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산으로 중단됐던 ‘해외 의료진 연수 지원’도 올해 다시 시작된다.

이 사업은 해외 의료진을 국내로 초청해 부산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전수해주는 사업으로 올해는 카자흐스탄, 몽골, 베트남 등에서 온 의사와 간호사 등 총 9명이 참여한다.

연수는 고신대학교복음병원 등 총 4개 의료기관에서 진행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나눔의료와 해외 의료진 연수는 부산의 국제의료 교류를 활성화하고 부산지역의 우수한 의료기술을 해외로 알릴 좋은 기회다”며 “부산의 외국인 환자 유치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노재성 노재성 njs@dailypress.co.kr nj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