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민·관·공·학 협업으로 지역문제 함께 해결한다

기사승인 2022.08.03  16:00:38

공유
default_news_ad2

- 3일 제주지역문제해결플랫폼 출범…민간·공공기관 등 33개 기관 참여

   
▲ 민·관·공·학 협업으로 지역문제 함께 해결한다
[한국행정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3일 오후 2시 제주시소통협력센터에서 민간·공공기관·대학·지방자치단체 등 33개 기관·단체와 함께 제주지역문제해결플랫폼 출범식을 개최했다.

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민·관·공 등의 협업을 통해 지역의 다양한 문제에 대한 해결방안을 모색해 나가는 새로운 유형의 지역사회 문제해결 방식이다.

지역문제해결플랫폼은 행정안전부가 2019년부터 시작한 공모 사업으로 현재 13개 광역 시·도에서 시행되고 있으며 제주도는 올해 선정됐다.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제주도정은 49건의 지역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앞으로 민·관이 함께 의제를 발굴하고 새로운 방식으로 접근해 지역문제를 해결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특히 “‘실패박람회 인 제주’를 통해 발굴한 의제들이 이번 플랫폼의 실행의제로 선정돼 그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플랫폼을 통해 제주지역 문제가 하나씩 해결되는 즐거운 소식이 들렸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제주지역 문제해결플랫폼을 통해 지역문제가 해결되도록 도에서도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주지역문제해결플랫폼을 통해 해법을 찾아나갈 5개 실행의제는 거점공간 기반의 아동, 경력단절여성, 중장년세대의 서로돌봄 프로젝트 창업청년들의 정보교환 통합 네트워크 구축 우유팩 자원화를 위한 수거체계 구축실험 및 분리배출 인식개선 캠페인 쓰레기 없는 제주를 위한 공공×민간 공동 환경캠페인 일회용품 없는 행사 실험의 장이다.

2021년 실패박람회에서 발굴한 77건의 예비의제 중 최근 현안으로 부상하는 ‘돌봄’과 ‘환경’을 중심으로 5건의 실행과제를 선정했으며 현장 속 실험을 통해 정책화 가능성을 확인하고 지역사회 전반에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도내 33개 기관·단체가 참여한 제주지역문제해결플랫폼 추진위원회는 5개 실행의제를 각 참여기관의 다양한 자원과 연계해 해결하게 된다.

이날 출범식에는 오영훈 지사를 비롯해 황서종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송규진 제주YMCA사무총장 등 공동추진위원장 및 추진위원회 각 기관 대표, 실행의제 제안자, 행정안전부 관계자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사업개요 및 추진경과 보고 지역문제해결플랫폼 사업 설명, 출범선언, 협약서 서명 등 순으로 진행됐다.

배용원 노재성 njs@dailypress.co.kr byw@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