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청소년 표준축제‘제17회 국제표준올림피아드’시작

기사승인 2022.08.01  16:17:59

공유
default_news_ad2

- 8월 2일부터 국내·외 8개국에서 예선 돌입

   
▲ 청소년 표준축제‘제17회 국제표준올림피아드’시작
[한국행정일보]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제17회 국제표준올림피아드’국내예선을 8.2.~8.12. 11일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예선과 본선 모두 3회째 비대면으로 실시한다.

국제표준올림피아드 대회는 우리나라가 미래 표준인재 양성을 위해 실시하는 세계 유일의 청소년 표준화 경진대회이다.

국제표준화기구, 국제전기기술위원회가 후원하고 세계 각국으로부터 찬사를 받고 있는 청소년 표준교육의 대표 사례이다.

국제표준올림피아드 대회는 각 참여국이 자국 내에서 별도로 예선대회를 실시해 본선대회 참가팀을 선발하고 국제본선은 국가기술표준원이 주최하는 비대면 국제대회로 개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국내예선에는 중등부 31팀, 고등부 20팀 등 51팀 153명 참가하고 특히 해외에 위치한 하노이·호치민·상해 한국학교에서도 참가해 작년에 이어 높은 열기를 보였다.

올해는 일본, 중국, 르완다 등 8개국이 본선 참가 예정으로 중국 예선대회에 131팀 393명의 학생이 참가하고 일본·인도네시아·싱가폴·르완다·베트남 등도 자국 예선을 통해 대표팀을 선발하는 등 세계 청소년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한국대표팀 선발을 위한 국내예선은 8월 2일 화요일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과제가 공개되며 시작된다.

예선 결과는 서류평가 및 발표평가를 거쳐 8월 12일에 최종 발표된다.

국가기술표준원 이상훈 원장은 “올해 국제표준올림피아드 국내예선은 수행과제를 본선과 같은 국제표준안 작성 형태로 변경해, 국내 학생의 표준안 문서작성 역량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세 번째를 맞는 비대면 대회이지만 세계 청소년들이 온라인으로 서로 소통하며 표준의 가치와 중요성을 체험할 수 있는 국제적인 청소년 표준축제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데일리프레스 webmaster@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