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추경호, 내달 2일 취임 뒤 첫 경제단체장 회동

기사승인 2022.05.27  18:44:02

공유
default_news_ad2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공동취재) 2022.5.27/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세종=뉴스1) 서미선 기자 =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내달 2일 취임 뒤 처음으로 경제단체장들과의 간담회를 연다.

27일 기재부에 따르면 추 부총리는 6월2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장,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최진식 한국중견기업연합회장 등 6대 경제단체장과 간담회를 갖는다.

이는 6월 새 정부 경제정책방향 발표를 준비하며 재계 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추 부총리는 지난 18일은 중소기업계, 이날은 금융계를 각각 만나 의견을 청취한 바 있다.

정부는 이처럼 각계 의견을 수렴해 경제정책방향에 윤석열정부 경제철학에 기초한 5년간의 청사진을 담을 계획이다.

윤석열정부가 규제개혁 의지를 천명했고, 추 부총리도 앞서 기업 경영 발목을 잡는 '모래주머니'를 벗기는 작업을 본격화하겠다고 한 만큼 재계는 주 52시간제 유연화 등 규제완화 관련 안건을 핵심의제로 언급할 것으로 관측된다.

추 부총리는 이날 서울 은행연합회관에서 주재한 5대 금융지주 회장단과의 간담회에서 "금융권에 대한 불필요하고 과도한 규제를 과감히 정비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편집부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프레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